대선후보 문제인에대한 질문

번개배달 3 284

그냥 옛날일이 생각나네요.

왜 문제인은대선 조작의혹때 그것을끝까지 몰고가지않았나요?

솔직히 저는 그때 진짜 실망을 했습니다.

 

그렇다고 문제인깔려고 글을 쓴게아니라. 진짜 궁금했습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네이버에 공유 텀블러에 공유 핀터레스트에 공유 신고
3 Comments
예비할배  
사람이 너무 착하기만 해도 문제입니다. 치열하게 싸웠어야 했는데 말이지요. 역대 투표 결과 개표방송 보신분들이라면 절대로 득표율이 일정하게 갈 수 없다는 것을 알겁니다. 투표율이 개표지역에 상관없이 이라도 일정케 계속 쭉 갈 수는 없는 거지요.
짱호  
제가보기엔 아무생각이도 없고 하고자하는 의욕도 없는 사람같았습니다. 그런사람을 대통령후보랍시고 찍어준 저를 원망했지요.
번개배달  
저는 당시 문재인을 선택했었는데 잘못된 결과에 승복해버리는 모습에 정말 실망했었습니다.
그를 지지해준 48%의 사람들은 정권 교체를 열망했던사람들인데
잘못된 득표율에대해 문제제기도 하지않고 쉽게 승복해버리는건 예의가 아니라고 생각되었습니다.

그러나 그럴만한 이유가 있을거라생각했습니다.
그리고 그럴만한 이유가 있어야합니다.
왜냐면 또다시 5년의 어둠은 너무나도 가혹했기때문입니다.
만약 그이유가 정당하지않는다면 우린 또다시 5년 합이 15년을 암흑기에서 살아야할지도 모릅니다.

당시 핵심증거가없다는 이유로 소극적인 태도를 취했겠지만.
문재인은 미꾸라지처럼 당시를 넘어갔지만 많은 사람들은 5년동안 자료를 수집하고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한번이라도 그들의 목소리에 귀를 귀울였던가요?

대선전에는 그 이유를 들어볼수있겠죠?
타당하지 않는 이유를 대거나 함구한다면 저의선택은 문재인은 되지않을겁니다.
아마도 상식이있는분들이라면 이런문재인의 책임감제로 행동에 낙선운동을 하게될지모릅니다.
제목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