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정식 출입증 받는 청소노동자들

국민물티슈 2 2295 6 0

서울=뉴스1)

손형주 기자 -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 청소근로자 직접고용 기념 신년행사에서

정식 국회출입증을 받은 청소근로자들이 출입증을 들고 기뻐하고 있다.

국회 청소근로자들은 이날부터 용역 업체가 아닌 국회 사무처 소속이 되며

교통비, 명절상여금 등 복지제도의 혜택도 받게 된다.

 

1.jpg

 

2.jpg

 

3.jpg

 

4.jpg

 

5.jpg

 

6.jpg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네이버에 공유 텀블러에 공유 핀터레스트에 공유 신고
2 Comments
앱솔루트파워  
사람과 올바른 직업이 천대받는 사회가 되어서는 아니됩니다.
모든 사람들이 돈 잘버는 직업만 가지려고 한다면, 다른 일은 과연 누가해야 하는 걸까요?
"모든 사람들이 축구선수가 되면 누가 관중석에 앉아서 돈내고 경기를 볼까?"라고 가끔씩 아들에게 말을 하곤 합니다. 사람들을 귀하게 여기는 맘을 항상 가지고 있어야 나 또한 다른사람으로 부터 귀한 대접을 받을 것입니다.
그냥 다같이 행복하게 살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서로가 서로를 귀하게 여기면서~~~~
느림보곰  
정식 공무원도 아니고
단지 무기계약직 신분을 얻었음에도
저렇게 고마워하시는데...
저리 소박한 꿈을 그동안 짓밟고 있었다는 것이 참 서럽네요
제목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